예스카지노 오픈!!

예스카지노 오픈!!

(구)우리카지노계열 슈퍼카지노예스카지노로 새롭게 태어났습니다.

예스카지노

2년동안 (구)슈퍼카지노가 리뉴얼없이 운영하였으며, 새롭게 단장한 예스카지노로 그랜드 오픈하여 여러분께 안내해 드립니다.

 

그랜드 오픈 기념 이벤트로 다양하게 서비스를 제공하여 드리고 있으니 많은 가입 부탁드립니다.

바르컨이 인정하자 열기에 가득 찼던 회의장이 순식간에 식어버렸다.

“카쉬라 용병단은 죄상이 드러나지 않은 자들로 알고 있어서 문제가 되지 않지만, 나머지 세 가문의 식솔들은 빅마스터에 의한 저주를 받은 자들입니다. 왜 벌을 받아 마땅한 그들을 받게 하신건지, 왕궁회의소와 중앙정부를 대표해서 묻고자 합니다.”

“그게 문제가 되는가.”

“예, 그들은 죄인이며 벌을 받아야 합니다. 그들에게 안식처를 주는 것은 옳지 않다고, 이전 회의를 통해서 판단되었습니다.”

“사전회의도 열다니…거 참…”

바르컨은 잠시 뜸을 들였다.

“…애들이 있잖아.”

(구)트럼프카지노 오바마카지노 오픈!!

(구)트럼프카지노 오바마카지노 오픈!!

 

오바마카지노

 

(구)트럼프카지노에서 오바마카지노로 새롭게 오픈했습니다.

기존 트럼프카지노의 다양한 이벤트 및 서비스를 새로운 오바마카지노에서 즐겨 보세요~

오픈 이벤트 진행중이오니 많은 참여 부탁드리겠습니다!!

 

아이랑은 지금 몹시 화가 난 상태였다.
각 진영을 돌며 군사를 물리라고 말을 했지만, 어느 곳도 자신의 말을 듣지 않았다.

‘이들은 발칸이 제국으로 넘어간 것을 알고 있어.’

전쟁억제력을 지닌 사람이 타지로 가자, 내리 눌렸던 불같은 성미들이 마구 뿜어져 나오고 있었다. 그 성미들을 죽이라고 콜로세움까지 만들어줬건만, 마아라시아족의 불은 그리 쉽게 줄어들지 않는 것이다.

‘지랄 맞은 발칸의 성미가 워낙 커다래서, 작은 이들의 불이 그간 잠잠했던 것이야.’

아이랑은 자신이 해야 할 일을 떠올려 보았다.

‘난 발칸의 의지를 이어 받은 자. 내가 설 곳은 전장이 아니다.’

그는 왕궁회의소를 향해 움직였다.